You are here
Home > 미분류 > 법무부, 코로나 확진자 급증 관련 수용자 접견 업무 제한

법무부, 코로나 확진자 급증 관련 수용자 접견 업무 제한

법무부(장관 추미애)는 최근 부천 쿠팡 물류센터발 확진 환자 급증과 관련 코로나19의 교정시설 유입을 원천차단하기 위해 ‘생활속 거리두기 체제’를 유지하면서 ’20.6.1.부터 6.14.까지 일반 접견 횟수 단축 등 조치를 시행한다.

대상기관은 서울(구), 안양(교), 수원(구), 서울동부(구), 인천(구), 서울남부(구), 화성(직), 의정부(교), 서울남부(교) 등 수도권 소재 9개 교정기관이다.

일반 접견은 미결 수용자 및 S1‧S2 상위 등급 수형자에 한해 주 1회를 실시하고 변호인 접견은 대한변호사협회와 협의하여 교정시설 방문 접견을 최소화하고 가급적 일반 접견실(접촉차단시설)에서 실시할 예정이다.

Pick Market
모든 선택의 순간에 필요한 정보를 공유합니다.
http://www.ipickmarket.com

댓글 남기기

Top